제122호(2018.01.31)
 지난호 보기    
SNUNOW 170호 (2020.10.21) SNUNOW 169호 (2020.10.07) SNUNOW 168호 (2020.09.16) SNUNOW 167호 (2020.09.02) SNUNOW 166호 (2020.08.05) SNUNOW 165호 (2020.07.08) SNUNOW 164호 (2020.06.17) SNUNOW 163호 (2020.06.03) SNUNOW 162호 (2020.05.20) SNUNOW 161호 (2020.05.13) SNUNOW 160호 (2020.04.29) SNUNOW 159호 (2020.04.08) SNUNOW 158호 (2020.03.25) SNUNOW 157호 (2020.03.04) SNUNOW 156호 (2020.02.19) SNUNOW 155호 (2020.02.05) SNUNOW 154호 (2020.01.29) SNUNOW 153호 (2019.12.18) SNUNOW 152호 (2019.12.04) SNUNOW 151호 (2019.11.20) SNUNOW 150호 (2019.11.06) SNUNOW 149호 (2019.10.23) SNUNOW 148호 (2019.10.02) SNUNOW 147호 (2019.09.18) SNUNOW 146호 (2019.09.04) SNUNOW 145호 (2019.08.21) SNUNOW 144호 (2019.08.07) SNUNOW 143호 (2019.07.17) SNUNOW 142호 (2019.07.10) SNUNOW 141호 (2019.06.26) SNUNOW 140호 (2019.06.12) SNUNOW 139호 (2019.05.29) SNUNOW 138호 (2019.05.15) SNUNOW 137호 (2019.05.01) SNUNOW 136호 (2019.04.17) SNUNOW 135호 (2019.04.01) SNUNOW 134호 (2019.02.28) SNUNOW 133호 (2019.01.30) SNUNOW 132호 (2018.12.27) SNUNOW 131호 (2018.11.29) SNUNOW 130호 (2018.10.30) SNUNOW 129호 (2018.08.30) SNUNOW 128호 (2018.07.30) SNUNOW 127호 (2018.06.29) SNUNOW 126호 (2018.05.31) SNUNOW 125호 (2018.04.30) SNUNOW 124호 (2018.03.30) SNUNOW 123호 (2018.02.28) SNUNOW 122호 (2018.01.31) SNUNOW 121호 (2017.12.29) SNUNOW 120호 (2017.11.29) SNUNOW 119호 (2017.10.30) SNUNOW 118호 (2017.09.27) SNUNOW 117호 (2017.08.31) SNUNOW 116호 (2017.07.28) SNUNOW 115호 (2017.06.30) SNUNOW 114호 (2017.05.31) SNUNOW 113호 (2017.04.28) SNUNOW 112호 (2017.03.29) SNUNOW 111호 (2017.02.22) SNUNOW 110호 이전

■ FOCUS

SNU in the World를 다녀온 학생들
2018.01.31

 

SNU in World를 다녀온 학생들

 

방학마다 서울대 학생들을 세계로 보내 세상공부를 시키는 SNU in World 프로그램이 올해로 7년차를 맞았다. 워싱턴 DC, 실리콘밸리, 모스크바, 파리, 마드리드, 베를린 등 세계의 또 다른 중심에서 방학을 보내고 온 어린 학생들이 무엇을 배우고 돌아왔는지 들어보자.

 

SNU in Silicon Valley

 

채승원

서울대에 들어왔으니 이제 좀 쉬어갈까 하던 마음이 실리콘밸리에 다녀 온 이후로는 다시 목표를 향해 뛰기 시작했습니다. 세상에는 열정적인 사람도 정말 많고, 창의적인 아이디어도 흘러 넘치게 많은 것 같습니다. 끊임없이 변화하는 세상 속에서 저도 또 하나의 변화를 만드는 사람이 되고 싶습니다.

 

- 채승원 (심리학과 2학년)

 

 

 

김채현

실리콘밸리에서 창업가로 살아가는 멘토들은 자신의 관심사가 뚜렷했고 스스로의 장단점이 무엇인지 정확히 파악하고 있었다. 말하자면 내가 잘하는 건 무엇이고 하고 싶은 것은 무엇인지에 대해 명확한 답을 찾은 사람들이었다. 인문대생으로서 나만의 특별함은 무엇인지, 내가 그토록 배우고 싶었던 인문학적 통찰을 통해 내가 세상에서 갖고 싶은 직업은 무엇인지, 깊은 고민에 빠지게 해 준 고마운 프로그램이었다.

 

- 김채현 (동양사학과 1학년)

 

 

 

유수정

'SNU in Silicon Valley 팀은 융복합 그 자체였습니다. 다양한 전공의 학생들이 있었고, 특히 공대생들과 집중적으로 시간을 보내면서 '기술적 사고'라는 것을 단기간에 내면화할 수 있었습니다. 돌아와서는 곧바로 컴퓨터공학 수업을 듣기 시작했습니다. 끈기와 창의성으로 무장한 사람들에게 전염되어서인지, 서울로 돌아온 나는 어느새 두려움이 없어져 있습니다.

 

- 유수정 (경영학과 3학년)

 

 

 SNU in Moscow

 

오지은

러시아의 예술을 온 몸으로 느끼고 돌아왔습니다. 역사의 현장인 '붉은 광장'은 그 안의 건축양식이 너무 아름다워 감동적이었습니다. 지하철에는 수준 높은 벽화와 조각상이 빼곡히 들어서 있어 러시아인의 일상을 차지하는 예술의 수준을 가늠할 수 있었습니다.

 

- 오지은 (노어노문학과 1학년)

 

  SNU in Madrid

 

정아현

낮에는 마드리드의 여행자로, 밤에는 도서관을 지키는 학생으로 3주간 생활했습니다. 매일 진행되었던 Curso de verano(스페인어 강의)와 현지 교수님들의 강의로 완전히 '몰입(inmensión)'하는 방식으로 스페인어를 배웠습니다. 스페인 특유의 활기로 가득찬 마요르 광장처럼 기숙사에서는 학생들이 모여 밤새 tinto de verano를 마시며 토론했습니다.

 

- 정아현 (자유전공학부 2학년)

 

 

SNU in Washington DC

 

박정아

외국의 대학을 방문할 기회는 많았지만, 실제 미국 엘리트 정치의 본산이라는 Think Tank를 견학한 것은 SNU in Washington이 준 이례적인 기회였습니다. 책에서 배웠던 학자들을 직접 만나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한 그들의 정책적인 노력을 보면서, 방송인이 되어 많은 사람들에게 호소력을 갖고 싶은 나의 꿈을 더욱 키울 수 있었습니다.

 

- 박정아 (영어교육과 4학년)

 

 

 

■ FOCUS

■ COVID-19 소식

■ 캠퍼스 주요 소식

■ 연구성과

■ 안내

■ 기부소식 및 동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