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16호(2017.07.28)
 지난호 보기    
SNUNOW 170호 (2020.10.21) SNUNOW 169호 (2020.10.07) SNUNOW 168호 (2020.09.16) SNUNOW 167호 (2020.09.02) SNUNOW 166호 (2020.08.05) SNUNOW 165호 (2020.07.08) SNUNOW 164호 (2020.06.17) SNUNOW 163호 (2020.06.03) SNUNOW 162호 (2020.05.20) SNUNOW 161호 (2020.05.13) SNUNOW 160호 (2020.04.29) SNUNOW 159호 (2020.04.08) SNUNOW 158호 (2020.03.25) SNUNOW 157호 (2020.03.04) SNUNOW 156호 (2020.02.19) SNUNOW 155호 (2020.02.05) SNUNOW 154호 (2020.01.29) SNUNOW 153호 (2019.12.18) SNUNOW 152호 (2019.12.04) SNUNOW 151호 (2019.11.20) SNUNOW 150호 (2019.11.06) SNUNOW 149호 (2019.10.23) SNUNOW 148호 (2019.10.02) SNUNOW 147호 (2019.09.18) SNUNOW 146호 (2019.09.04) SNUNOW 145호 (2019.08.21) SNUNOW 144호 (2019.08.07) SNUNOW 143호 (2019.07.17) SNUNOW 142호 (2019.07.10) SNUNOW 141호 (2019.06.26) SNUNOW 140호 (2019.06.12) SNUNOW 139호 (2019.05.29) SNUNOW 138호 (2019.05.15) SNUNOW 137호 (2019.05.01) SNUNOW 136호 (2019.04.17) SNUNOW 135호 (2019.04.01) SNUNOW 134호 (2019.02.28) SNUNOW 133호 (2019.01.30) SNUNOW 132호 (2018.12.27) SNUNOW 131호 (2018.11.29) SNUNOW 130호 (2018.10.30) SNUNOW 129호 (2018.08.30) SNUNOW 128호 (2018.07.30) SNUNOW 127호 (2018.06.29) SNUNOW 126호 (2018.05.31) SNUNOW 125호 (2018.04.30) SNUNOW 124호 (2018.03.30) SNUNOW 123호 (2018.02.28) SNUNOW 122호 (2018.01.31) SNUNOW 121호 (2017.12.29) SNUNOW 120호 (2017.11.29) SNUNOW 119호 (2017.10.30) SNUNOW 118호 (2017.09.27) SNUNOW 117호 (2017.08.31) SNUNOW 116호 (2017.07.28) SNUNOW 115호 (2017.06.30) SNUNOW 114호 (2017.05.31) SNUNOW 113호 (2017.04.28) SNUNOW 112호 (2017.03.29) SNUNOW 111호 (2017.02.22) SNUNOW 110호 이전

■ FOCUS

성 총장, 해외 유수대학과의 교류 활성화
2017.07.27

성낙인 총장은 최근 해외 유수대학 및 대학평가기관을 잇따라 방문하며 대학 발전을 위한 행보를 이어갔다. 

 

'한국 민주주의와 헌정개혁' 하버드대 강연

 성 총장은 2017년 6월 27일(화, 이하 한국시간) 미국 하버드대를 방문하여 하버드대, MIT 등 보스턴 지역 유학생과 교포 학생 및 재미동포들을 초청하여‘한국의 민주주의와 헌정개혁’을 주제로 강연하였다. 강연에서 성 총장은 “한국은 동시대에 산업화와 민주화를 이룬 유일무이한 나라임을 자랑스럽게 여겨야 한다”고 강조하면서“이제는 통일이라는 시대적 사명 완수를 위해 낡은 인식과 이념의 장벽을 걷어내고 민주시민의 덕성 함양을 위해 매진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민주시민의 생활법치 시대를 열어야 한다고 강조한 성 총장은 최근 논의되고 있는 개헌 문제와 관련하여 헌법 개정의 방향으로 국가의 정체성을 보다 확고히하기 위한 명시적 표현, 21세기 정보화 및 제4차 산업혁명 시대에서 위협받고 있는 개인의 기본권 보호 강화, 헌법재판소와 대법원의 관계 설정 등 1987년 헌법에 내재된 흠결의 보정 등을 제시하였다.

 

권력구조 개편과 관련하여서는 정·부 대통령제(러닝메이트제와 중임제)가 유력한 대안으로 부상하고 있는 현실을 지적하며, 지난 70년 헌법사에 실시되어온 국무총리제의 폐지는 또 다른 문제점을 야기할 것이므로 급진적인 개혁보다는 점진적인 접근을 주문하였다. 아울러 성 총장은 우리나라의 현실에 맞지 않는 선진국 제도의 과잉화 현상을 지적하며 이러한 왜곡현상이 개헌을 통해 해소되어야 한다고 주장하였다. 이를 위해 성 총장은 서울대가 온실 속에서 곱게 자란 화초 같은 인재 못지않게 국화와 같이 늦게 피지만 오상지절(傲霜之節)의 기개를 지닌 인재 발굴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약속하였다.

 

이에 앞서 6월 25일(일) 성 총장은 보스턴 지역에서 열린 서울대 미주총동창회 제26회 평의원회의에 참석하여 축사를 전하였다. 이어 26(월)~27일(화)에는 라파엘 리프(L. Rafael Reif) MIT 총장, 주디스 싱어(Judith Singer) 하버드대학 부총장 등과 각각 면담하고 서울대-하버드-MIT 간 단기하계강좌의 설치 등 구체적인 학생 및 연구 교류방안을 논의하였다. 방문과 강연에는 이효원 발전기금 상임이사(법학전문대학원 교수)와 구민교 국제협력본부 부본부장(행정대학원 교수)이 동행 참석하였다.

 

美 MIT 방문하여 교류 협력방안 논의

 

성낙인 총장, 미국 MIT 총장과 교류 협력방안 논의

 

 성 총장은 하버드에 이어 2017년 6월 28일(수) L. Rafael Reif 매사추세츠공과대학(MIT) 총장을 만나 양 대학간 협력방안을 논의하였다.

 

이 자리에서 성 총장은 서울대를 비롯한 국내 주요 대학 및 연구기관에서 MIT 출신 인재들이 많은 활약하고 있다며 앞으로 서울대와 MIT의 교류를 더욱 확대하자고 제안하였다.

 

라파엘 총장도 서울대 동문을 포함한 MIT 내 한국인 학생들과 교수 및 연구원들의 활약상을 익히 잘 안다며, 앞으로 교수와 연구원들뿐만 아니라 학생들간 교류도 확대하자고 화답하였다. 이날 접견에 배석한 Richard K. Lester 국제협력 부총장도 최근 국제화를 위한 MIT의 노력을 소개하고 서울대와의 학생 교류 확대를 강력하게 희망하였다.

 

특히 라파엘 총장과 레스터 부총장은 성낙인 총장이 의욕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세계속의 서울대 프로그램(SNU in World Program, SWP)’에 큰 관심을 보이며 ‘SNU in MIT’를 공동으로 개발하는 데 의견을 같이 했다. SWP는 하계 및 동계 방학을 이용하여 12개의 세계 주요 도시에 있는 파트너 대학들에 2-4주 동안 파견되어 현지 언어, 정치, 경제, 문화 등을 배우고 교류하는 프로그램으로 매년 500명 이상의 학부생들이 참여하고 있다. 성낙인 총장은 이를 더욱 확대하여 서울대 학생들이 글로벌 리더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2012년부터 제17대 총장으로 MIT를 이끌어 온 라파엘 총장은 베네수엘라 출신으로 까라보보대학교(Universidad de Carabobo)를 졸업한 이후 도미하여 스탠포드대학교(Stanford University)에서 전기공학 박사학위를 취득한 후 MIT 전기공학부 교수를 역임하였다. 1865년 세계 최초의 공과대학으로서 개교한 MIT는 설립 이래 공학, 이학, 건축학, 인문과학 분야에서 수많은 공적을 쌓았으며 유능한 과학자들을 배출해낸 명문대학이다.

 

서울대 총장이 MIT를 방문하여 총장을 만난 것은 이번이 처음이며 MIT 총장이 서울대학교를 방문한 적도 아직 없다. 성낙인 총장은 라파엘 총장을 서울대로 초청하였고 라파엘 총장도 가까운 시일 내에 초대에 응할 것을 약속하였다.

 

英 세계 대학평가기관 2곳 방문

 성 총장은 2017년 7월 13일(목) 세계적 대학평가기관인 영국 QS(Quacquarelli Symonds)의 Ben Sowter 에디터와 만나 서울대를 포함한 아시아 유수 대학들의 글로벌 경쟁력을 갖추기 위한 방안에 대해 대화를 나누었다.

 

2017년 7월 14일(금)에는 영국 고등교육평가기관인 THE (Times Higher Education) 편집장 Phil Baty를 만나 서울대와 동아시아 유수 대학들의 국제 경쟁력 강화, 향후 서울대 등 고등교육 기관들이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해 대화를 나누었다.

 

Baty 편집장은 서울대가 지금까지 두드러지는 활약을 보였으며, 앞으로 더욱 큰 활약을 할 것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QS 방문에는 이근 국제협력본부장(국제대학원 교수)과 김준기 교수(행정대학원 교수)가, THE 방문에는 이 근 국제협력본부장(국제대학원 교수)가 각각 동행 참석하였다.

■ FOCUS

■ COVID-19 소식

■ 캠퍼스 주요 소식

■ 연구성과

■ 안내

■ 기부소식 및 동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