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20호(2017.11.29)
 지난호 보기    
SNUNOW 170호 (2020.10.21) SNUNOW 169호 (2020.10.07) SNUNOW 168호 (2020.09.16) SNUNOW 167호 (2020.09.02) SNUNOW 166호 (2020.08.05) SNUNOW 165호 (2020.07.08) SNUNOW 164호 (2020.06.17) SNUNOW 163호 (2020.06.03) SNUNOW 162호 (2020.05.20) SNUNOW 161호 (2020.05.13) SNUNOW 160호 (2020.04.29) SNUNOW 159호 (2020.04.08) SNUNOW 158호 (2020.03.25) SNUNOW 157호 (2020.03.04) SNUNOW 156호 (2020.02.19) SNUNOW 155호 (2020.02.05) SNUNOW 154호 (2020.01.29) SNUNOW 153호 (2019.12.18) SNUNOW 152호 (2019.12.04) SNUNOW 151호 (2019.11.20) SNUNOW 150호 (2019.11.06) SNUNOW 149호 (2019.10.23) SNUNOW 148호 (2019.10.02) SNUNOW 147호 (2019.09.18) SNUNOW 146호 (2019.09.04) SNUNOW 145호 (2019.08.21) SNUNOW 144호 (2019.08.07) SNUNOW 143호 (2019.07.17) SNUNOW 142호 (2019.07.10) SNUNOW 141호 (2019.06.26) SNUNOW 140호 (2019.06.12) SNUNOW 139호 (2019.05.29) SNUNOW 138호 (2019.05.15) SNUNOW 137호 (2019.05.01) SNUNOW 136호 (2019.04.17) SNUNOW 135호 (2019.04.01) SNUNOW 134호 (2019.02.28) SNUNOW 133호 (2019.01.30) SNUNOW 132호 (2018.12.27) SNUNOW 131호 (2018.11.29) SNUNOW 130호 (2018.10.30) SNUNOW 129호 (2018.08.30) SNUNOW 128호 (2018.07.30) SNUNOW 127호 (2018.06.29) SNUNOW 126호 (2018.05.31) SNUNOW 125호 (2018.04.30) SNUNOW 124호 (2018.03.30) SNUNOW 123호 (2018.02.28) SNUNOW 122호 (2018.01.31) SNUNOW 121호 (2017.12.29) SNUNOW 120호 (2017.11.29) SNUNOW 119호 (2017.10.30) SNUNOW 118호 (2017.09.27) SNUNOW 117호 (2017.08.31) SNUNOW 116호 (2017.07.28) SNUNOW 115호 (2017.06.30) SNUNOW 114호 (2017.05.31) SNUNOW 113호 (2017.04.28) SNUNOW 112호 (2017.03.29) SNUNOW 111호 (2017.02.22) SNUNOW 110호 이전

■ 캠퍼스 주요 소식

행정대학원, 평창동계올림픽 G-100일 기념 기획세미나
2017.11.29

 

행정대학원은 한국행정학회와 함께 2017년 11월 10일(금)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조건과 전략”을 주제로 기획세미나를 개최하였다.

 

발표자로 나선 행정대학원 임도빈 교수는 올림픽 성공의 조건은 북한의 전쟁위협과 같은 외부요인보다는‘전국민적 관심’이라고 하였다. 전세계 TV의 생중계되는 천문학적인 숫자의 홍보효과를 얻으려면, 국민들이 88올림픽때보다 더 큰 열기를 보여야 하는데, 아직 열기가 타오르지 않고 있다고 하였다.

 

그러나 “평창올림픽과 같은 초대형국제행사는 단순히 단기적 비용과 대회기간중 수익측면으로 접근해서는 한계가 있으며, 장기적인 관점에서 체계적인 사후유산 관리가 필요하다”고 전제하고 “평창올림픽의 성공은 올림픽 개최 이후의 수 십년동안의 긍정적 효과, 즉 문화관광, 경제, 정보통신기술(ICT), 연구개발(R&D), 환경, 보건복지, 농업식품, 재난관리, 거버넌스 등 여러 분야에 미치는 유무형의 파급효과를 정부가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능력에 달려 있다”고 지적하였다. 특히 임교수는 평창올림픽의 긍정적 유산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기 위해‘평창올림픽문화청’ 등과 같은 전문조직의 설립을 제안하였다. 이와 함께 기존 준비과정에서 우여곡절을 겪었던 평창올림픽을 “스포츠클린”을 위한 전화위복의 새로운 계기로 삼아, 개회식에서 각국 정상들과 함께‘평창선언문’을 채택할 것을 제안하였다. 즉“평창스포츠클린 선언”을 통해 돈으로 얼룩진 스포츠계에 대한‘반부패’,‘공정성’,‘반폭력’의 상징으로 평창올림픽을 세계인의 기억 속에 자리매김하자는 주장이다.

 

이어 강원대 행정학과 이광훈 교수는“30년 뒤 평창에 거주하는 주민이 없어지는‘평창소멸’이 우려되는 상황에서, 평창에 사람들이 자발적으로 모일 수 있는 지역 매력 제고 전략이 필요하다”고 주장하였다. 이교수는“동계스포츠생태계 구축을 위해 국제클린스포츠기구(World Integrity of Sport Agency: WISA) 혹은 국제동계스포츠연맹들의 아시아지부를 설립·유치함으로써, 아시아동계스포츠 네트워크의 중심지로 평창이 발돋움할 수 있을 것”이라고 주장하였다. 또한“평창, 강릉 등의 동계체육경기시설들의 경우 각 동계스포츠별 국제대회를 상시개최하거나, 아시아권 동계체육선수 훈련장으로 활용하는 것은 물론 IOC와 협력하여 개발도상국 동계체육인재에 대한 교육훈련 육성사업을 추진할 수 있으며, 나아가 장기적으로는 동계스포츠특성화대학 설립도 가능할 것”이라는 주장이다. 이와 같은 “평창 동계스포츠생태계 구축 전략은 현 정부의 청년일자리 창출과 국제기구 유치라는 국정과제에도 부합하며, 이용자가 없어서 적자가 예상되는 평창 동계체육경기시설을 효과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대안”이라고 이교수는 강조하였다.

 

이날 세미나는 여러 행정학자들과 정책전문가 및 평창올림픽 관계자들이 참여하여 열띤 토론을 벌이는 등 100여일도 남지 않은 평창올림픽의 성공을 염원하면서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 FOCUS

■ COVID-19 소식

■ 캠퍼스 주요 소식

■ 연구성과

■ 안내

■ 기부소식 및 동정